제61회 통영한산대첩축제 '대표 프로그램 부문' 금상 등 4개부문 수상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2022 피너클어워드' 수상
통영시 '2022 아시아 축제혁신도시' 선정

편집부 | 기사입력 2022/10/29 [09:14]

제61회 통영한산대첩축제 '대표 프로그램 부문' 금상 등 4개부문 수상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2022 피너클어워드' 수상
통영시 '2022 아시아 축제혁신도시' 선정

편집부 | 입력 : 2022/10/29 [09:14]


(재)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이사장 천영기, 이하 재단)은 지난 27일부터 28일 양일간 진주 동방호텔에서 열린 '2022 세계축제협회 한국지부 연차총회 및 제16회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에서 대표 프로그램 부문 '금상' 등 모두 4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재단에 따르면, 제16회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에서 대표 프로그램부문 '금상' 수상은 '제61회 통영한산대첩축제'의 ‘한산대첩 재현’ 프로그램이 수상했다는 것.

 

‘한산대첩 재현’은 430년전 한산대첩이 벌어진 한산도 앞바다에서 3척의 거북선과 통영해경 함정, 관내 관공서 행정선, 통영 어민들의 어선 100여척이 참여해 학익진 재현과 특수효과를 활용한 해상전투 장면을 재현한 역사재현형 프로그램으로 한산대첩 관광상품화 가능성을 인정받은 것이다. 

 

이 외에도 제61회 통영한산대첩축제가 교육프로그램부문과 SNS 매체 부문에서도 각각 은상과 동상, 2022 통영문화재 야행이 야간형 축제 부문에서 동상을 수상했다.

 


또한 이번 대회에서 통영시는 '2022 아시아 축제혁신도시'로 선정돼, 2021년 '대한민국 축제혁신도시' 선정, 2022년 3월 해양관광축제도시 축제포럼에서 '아시아 3대 해양관광축제도시' 지정에 이은 또 하나의 결실을 맺었다.

 

천영기 재단 이사장은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에서 통영 축제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기쁘며, 앞으로 축제의 혁신과 야간 축제관광 활성화를 통해 미래 100년의 도시를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는 전국의 우수한 축제를 선정해 분야별로 시상하는 축제올림픽으로 세계축제협회 한국지부 주관으로 지난 2007년부터 개최되고 있으며, 진주에서 개최한 제16회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는 역대 대회보다 많은 45개의 축제가 참여해 13개 부문에서 경합을 벌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