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통영소방서, 해빙기 안전사고 긴급구조 대책 추진
 
편집부 기사입력  2018/03/10 [03:42]

통영소방서(서장 박승제)는 오는 31일까지 해빙기 안전사고 긴급구조 대책 강화기간으로 정하고, 유사시 신속한 긴급구조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해빙기에는 얼었던 지반이 기온 상승과 함께 녹으면서 공사장 축대․옹벽 등 시설물 붕괴사고 우려가 크고, 저수지와 강 등 빙판이 약화되면서 안전사고가 예상된다는 것.
 
이에 통영소방서는 △건설공사장 등 해빙기 위험지역 집중관리 △해빙기 수난사고 우려지역 인명구조함 현황관리 및 점검 △ 공사장 등 중점위험시설 관계자 소방안전 교육 △안전시설 점검 및 예찰활동 등을 통해 유사시 즉각적으로 대응 할 계획이다.
 
또한 낚시터 및 등산로 주변 안전표지판과 119구급함을 정비하고, 비상시 유관기관에 즉시 통보해 대응조치가 취해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만약 위험요인이 발견되면 즉시 소방서나 시청의 재난 관련부서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3/10 [03:42]  최종편집: ⓒ tynp.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한산도 제승당 '이 충무공 향사' 봉행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