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고] 3명 탄 승용차 법송 매립지 앞 바다로 추락, 119 구조
 
편집부 기사입력  2014/05/19 [11:32]

중년 남녀 3명이 탄 승용차가 지난 5월17일 낮 12시22분께 통영시 도산면 법송매립지 앞 바다에 추락했다. 통영소방서(서장 강명석)와 목격자 등에 따르면 당시 달리던 승용차가 도로를 벗어나 바다로 추락했다는 것.


사고가 발생하자 119 구조대원들이 긴급 출동했으며, 탑승자 중 B(55.남)씨와 C(45.남)씨 등 2명은 자력 탈출했지만 운전자 A(55·여)씨는 미처 빠져 나오지 못하고 차량에 갇혀 있었다는 것이다.


이에 119구조대원들이 조수석 뒤쪽으로 진입해 A씨를 구조 후, 죽림구급대가 신속히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 사고로 탑승자 3명 중 운전자 A씨는 중상을 입고 통영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동승한 탑승자들은 비교적 가벼운 상처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세한 사고 원인은 해경에서 조사 중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5/19 [11:32]  최종편집: ⓒ tynp.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제2회 '하하호호' 도천마을 축제 성료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