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전동 새마을단체연합 사랑의 집 고쳐 주기

행복과 사랑이 넘치는‘사랑의 집 고쳐주기’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6/27 [14:13]

무전동 새마을단체연합 사랑의 집 고쳐 주기

행복과 사랑이 넘치는‘사랑의 집 고쳐주기’

편집부 | 입력 : 2020/06/27 [14:13]

통영시 무전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공명수), 새마을부녀회(회장 이득순), 새마을문고회(회장 최난영) 회원들은 지난 6월26일, 관내 저소득 가정을 방문해 사랑의 집 고쳐주기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집수리 대상 세대는 주거 환경이 열악해 생활에 불편을 겪고 있으나 어려운 생활 형편 등 자력으로 집수리가 불가했다.

 


이날은 20여 명의 회원들이 참여하여 건물 외벽 도색 등을 진행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했다.

 

집수리에 참여한 회원들은 "무전동 주민들에게 행복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조철규 무전동장은 "바쁘신 중에도 진정 의미있는 봉사를 실천해 주신 무전동 단체 회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앞으로도 힘들게 생활하는 이웃들에게 희망을 주고 더불어 사는 무전동을 만드는 데 다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