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량면, 주택 화재 피해 주민을 위한 위문금(품) 전달
사랑의 온기를 전하다~
 
편집부 기사입력  2018/02/21 [01:36]

통영시 사량면(면장 김종희)은 지난 2월7일 화재로 주택이 전소돼 피해를 입은 진촌마을 주민 정 아무개(여, 59세) 가구를 위한 사랑의 성금 150만원 및 위문품(백미, 재난구호용품 등)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성금은 사량면 진촌마을회(이장 임영득),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용길), 노인분회(노인 회장 문삼홍)가 주축이 되어 따뜻한 마음을 모아 마련됐다.
 
정씨 부부는 "화재로 모든 것을 잃고 오갈 곳 없는 신세에 삶이 막막했었는데, 마을 주민들이 따뜻한 마음으로 함께해주니 한 줄기 희망이 보이는 것 같다. 이 은혜를 결코 잊지 않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사량면은 피해 가구에 각별한 관심을 지속적으로 기울일 방침이며, 마을 주민들의 십시일반 온정의 손길로 사량면 지역사회가 더욱 따뜻해지길 바라면서, 활기차고 사랑이 넘치는 사량면 만들기에 함께 해 줄 것을 당부하며 감사를 표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21 [01:36]  최종편집: ⓒ tynp.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통영시, 2018년 지역사회 금연사업 전국 최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