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6대 김기동 경남남부세관장 10일 취임

"조선업 등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지원에 최선 다할 각오"

편집부 | 기사입력 2022/01/10 [19:45]

제36대 김기동 경남남부세관장 10일 취임

"조선업 등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지원에 최선 다할 각오"

편집부 | 입력 : 2022/01/10 [19:45]

▲ 경남남부세관장 김기동  © 편집부

경남남부세관은 10일 김기동 제36대 경남남부세관장이 취임했다.

 

신임 김기동 세관장은 첫 취임 소감으로 '2022년 상반기 정기인사', '설 연휴', '대통령선거 및 지방선거 등에 대비해 공직자의 선거철 정치적 중립'과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을 주문했다.

 

이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지난해 초대형 LNG선 등 최대물량의 수주를 따낸 수출입기업의 완전한 회복을 위해 적극적으로 관세행정을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세관이 할 수 있는 것에 대해 고민하고, 경남남부세관의 역할 강화를 위해 끊임없이 변화하고 혁신해 달라"고 덧붙였다.

 

김 세관장은 국립세무대학을 졸업하고 1988년 관세청에 임용돼 관세청 정보개발팀장, 특수통관과장, 전자상거래통관과장, 국제우편세관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한편 이날 취임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 행사를 생략하고 감시상황실 등 직원 사무실의 현장점검으로 대체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