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사부식빵공방 통영점, 3년째 수제식빵 기부 선행

편집부 | 기사입력 2020/10/28 [17:51]

빵사부식빵공방 통영점, 3년째 수제식빵 기부 선행

편집부 | 입력 : 2020/10/28 [17:51]


통영시 무전동 소재 빵사부식빵공방 통영점(공동대표 안금자, 노진수)은 지난 10월27일, "광도면에 거주하는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수제식빵 14봉지를 광도면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안금자 대표는 빵 가게를 인수한 2019년 10월부터 현재까지 일회성이 아닌 47차례에 걸쳐 수제식빵 470봉지(137만원 상당)를 나눔 실천하고 있으며, 기탁 받은 빵은 광도면 내 저소득 다자녀 가구, 한부모가정, 조손가정, 홀로어르신 등 190세대와 지역아동센터, 경로당 등에 전달됐다.

 


안금자 대표는 "가게 인수 전 점주가 2018년 7월부터 식빵 기탁을 했기에 인수 후에도 그 뜻을 이어 계속 기탁을 하다보니, 어느새 습관이 됐다"며 "주 1회 기탁을 하고 싶지만, 코로나로 인한 어려움으로 격주에 한번 기탁을 하고 있어 오히려 미안한 마음이 든다"고 전했다.

 

이어 "이웃들이 맛있어 한다니 그것만으로도 정말 기쁘고, 앞으로도 본인이 직접 만든 따끈한 식빵을 기부해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김익진 광도면장은 "경기 불황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지역주민을 위해 꾸준히 마음과 정성을 전하고 있는 빵사부식빵공방 통영점 안금자, 노진수 대표에게 감사드린다"며, "두 분의 따뜻한 사랑이 받는 이에게도 전달돼 마음까지 배부른 빵이 됐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빵사부식빵공방 통영점은 현재 광도면 외에도 통영육아원, 통영중학교 결식 아동 등을 위해 꾸준히 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