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려해상국립공원 폐뗏목 철거, 해양오염 방지 노력

갯벌생태계 위협하는 폐뗏목 철거로 해양생물 서식지 보전!

편집부 | 기사입력 2020/10/21 [16:32]

한려해상국립공원 폐뗏목 철거, 해양오염 방지 노력

갯벌생태계 위협하는 폐뗏목 철거로 해양생물 서식지 보전!

편집부 | 입력 : 2020/10/21 [16:32]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승기)는 국립공원 내 방치돼 경관을 저해하며, 해양오염의 근원이 되는 폐뗏목 철거사업을 실시했다.

 

▲ 폐기물 처리  © 편집부


2018년 남해대교지구 왕지갯벌의 폐뗏목 1동 철거를 시작으로 2019년 월차갯벌 일원에서 폐뗏목 2동, 올해는 갈화리갯벌의 폐뗏목 6동을 철거했다.

 

▲ 폐뗏목 철거 중  © 편집부


갯벌 내 방치된 폐뗏목은 선박안전을 위협하며 해양환경 오염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이 될 뿐만 아니라 해양경관까지 저해하므로 해양안전사고 방지 및 해양생물 서식지 보전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박은희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 해양자원과장은 "폐뗏목 등 방치된 어업시설 철거로 생물종 다양성이 높은 갯벌 보전과 아름다운 해양경관을 유지하기 위해 지역주민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