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통영사랑봉사회, 정량동 취약계층 집수리 봉사활동

뚝딱, 뚝딱! 새집으로 변신했네~

편집부 | 기사입력 2020/10/12 [19:24]

대우조선 통영사랑봉사회, 정량동 취약계층 집수리 봉사활동

뚝딱, 뚝딱! 새집으로 변신했네~

편집부 | 입력 : 2020/10/12 [19:24]


대우조선 통영사랑봉사회(회장 김윤실)는 지난 10월11일, 매우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던 정량동 관내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은 10명의 회원들이 참여해, 곰팡이에 찌든 벽지와 장판을 싹 걷어낸 뒤 깨끗한 새 벽지와 장판으로 교체했다.

 

이번 집수리 세대는 주택 노후로 천장의 일부가 내려앉고 곰팡이와 찌든 때로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없으나 질병으로 인한 생계곤란으로 수리는 엄두도 못 내고 있었다.

 

이에 정량동 맞춤형복지팀에서 복지사각지대로 발굴해 집중 관리하고 있던 중, 통영시 종합사회복지관의 지원으로 지붕과 천장, 바닥 보수 및 방문교체 등 1차 집수리를 시행한 후, 대우조선 통영사랑봉사회에서 도배, 장판 교체 등 2차 집수리를 실시했다.

 

김윤실 통영 사랑봉사회장은 "미약하나마 어려운 이웃을 위해 무언가를 할 수 있다는 것에 큰 보람을 느끼며, 집수리 지원을 받은 대상자가 새 단장한 집에서 좋은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백철기 정량동장은 "쌀쌀한 날씨에도 열심히 봉사활동에 임해 주시는 여러분들이 있어 마음이 따뜻해지고 보이지 않는 곳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힘써주시는 봉사자들이 있어 든든하다"며 "앞으로도 지역 발전을 위해 앞장서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대우조선 통영사랑봉사회는 대우조선해양에 근무하는 통영지역 직원들로 구성된 봉사단체로, 통영·거제지역을 중심으로 매월 1회 취약계층 세대의 집수리 봉사를 실시하는 등 지역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