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신동 상습침수지역 정비공사 현장설명회 개최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6/26 [21:07]

북신동 상습침수지역 정비공사 현장설명회 개최

편집부 | 입력 : 2020/06/26 [21:07]


통영시 북신동은 6월26일(금), 충무고등학교 앞 일원에서 상습침수지역 현장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주민설명회는 2019년 11월26일 처음 개최된 ‘상습침수지역 해소사업 추진계획 주민설명회’에 이은 네번째 주민설명회로 상하수도 과장, 북신동장, 시공사 현장소장, 담당 직원, 주민참여 감독자 등 주민 30여명이 참여해 북신 상습침수지역 해소사업 추진 공사 진행 상황 설명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통영시 북신동 우수관로 정비공사'는 지난 2019년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 당시 500여 명의 주민들이 침수피해 개선을 요구하는 탄원서를 시에 제출하는 등 북신동 주민들의 지속적인 대책 촉구와 염원에 힘입어 시행됐다. 

 

공사기간은 11월 말까지로 예정돼 있으며, 우수관로 총 346m 연장 정비 및 북신성당~충무고등학교 방면, 통영시청~북신 오거리 방면 횡단측구 개선공사가 실시된다.

 

북신 오거리 일원은 태풍 및 집중호우시 통수능력 부족으로 저지대 상가 및 주민들의 침수피해가 고질적으로 발생하던 곳으로 거주민과 도로 이용자의 안전이 위협받던 지역이다.

 


주민들은 북신오거리~송림데파트 역구배 구간 우수관로 용량 확장 개선요구 및 태풍 도래전 조기 착공을 요청했다. 

 

황종철 북신동장은 현장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앞으로 살기 좋은 북신동을 만드는 데 다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며, 사업 관계자에게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