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지면 새마을협의회·부녀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6/24 [15:24]

욕지면 새마을협의회·부녀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편집부 | 입력 : 2020/06/24 [15:24]


통영시 욕지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최쌍돌)와 새마을 부녀회(부녀회장 정병숙)는 지난 6월23일, 열악한 주거 환경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은 생활환경이 열악해 개선이 시급한 홀몸 어르신 댁을 방문해 도배, 장판 등을 교체하고 건물 외벽을 도색했다.

 

김석곤 욕지면장은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봉사활동을 하신 새마을지도자협의회원 및 새마을 부녀회원분들에게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을 보내고 있는 마을 주민들에게 이러한 봉사활동이 귀감이 돼 주변의 소외된 취약계층을 한 번 더 챙길 수 있는 정이 넘치는 욕지면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