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오비도에서 70대 남성 익사, 통영해경 조사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5/26 [20:55]

통영 오비도에서 70대 남성 익사, 통영해경 조사

편집부 | 입력 : 2020/05/26 [20:55]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5월26일 오후 4시11분께, 통영시 오비도 사당개마을에서 A씨(79세, 남, 오비도 거주)가 바다에 빠져 익사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이날 A씨가 보이지 않자 그의 부인이 A씨를 찾던 중 물가에 빠진 남편을 발견하고, 동네주민에게 신고를 부탁해 오후 4시11분께 119를 경유해 통영해경으로 신고된 것.

 

신고를 접수한 통영해경은 통영파출소 연안구조정, 통영구조대를 급파했으며, 오후 4시22분께 현장에 도착해, A씨의 상황은 의식 및 호흡이 없어 CPR(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풍화출장소 선착장으로 이동해 오후 4시37분께 대기중인 119 구급차량을 이용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사망했다.

 

통영해경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