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청년 바다지킴이'사업 시작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3/12 [15:28]

통영시, '청년 바다지킴이'사업 시작

편집부 | 입력 : 2020/03/12 [15:28]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3월부터 청년들에게 통영의 주력 산업인 수산업 실무경험의 기회를 제공해 직업역량을 강화하고 수산업의 청년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청년 바다지킴이'사업을 시작한다고 12일 밝혔다.

 

'청년 바다지킴이'사업은 행정안전부에서 지원하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인구 고령화와 최저임금 상승 등으로 인력난을 겪고 있는 수산업에 청년 근로자를 지원하고, 고용환경 악화로 취업난에 시달리는 청년들에게는 생산적인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 정착을 유도하기 위한 일자리사업이다. 

 

이 사업은 사업장에 청년 인건비의 90%(한도 180만원)와 교통복지 수당 월 1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통영시 소재 수산물 유통판매업체와 수산물 생산가공업체 10개소, 10명의 청년근로자 채용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어려운 지역 고용위기 속에 이번 청년 바다지킴이사업이 청년들에게 고용안정의 단단한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