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공중위생업소 코로나-19 자체 예방활동 전개

공중위생업소 코로나-19 예방에 발 벗고 나섰다.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2/13 [15:01]

통영시 공중위생업소 코로나-19 자체 예방활동 전개

공중위생업소 코로나-19 예방에 발 벗고 나섰다.

편집부 | 입력 : 2020/02/13 [15:01]

통영시(시장 강석주)에서는 코로나-19 감염이 전국에 걸쳐 확산됨에 따라 시민들의 감염을 예방하고, 관광객 감소로 인한 지역경기 침체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관내 업소들이 지난 2.3일(월)부터 코로나-19 감염 예방활동을 자발적으로 펼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통영시 관내 숙박업, 미용업, 목욕업, 이용업, 세탁업 등 840여개 업소는 지난 2월 초부터 고객응대 시 마스크 착용으로 업주와 고객 상호간의 비말 감염을 사전 차단하고, 업소 내에서 매일 사용하는 수건, 음용수컵 및 위생용품 등의 소독은 물론, 업소 내외공간의 방역소독을 강화해 코로나-19 감염이 사전 예방되도록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특히, 시 보건소(소장 강지숙)에서 배부한 코로나-19 예방 수칙 홍보 포스터를 업소내.외에 부착해 직원들의 경각심 고취와 함께 업소 방문객 및 시민들이 스스로 예방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 활동도 펼치는 등 업소 운영과 함께 공중위생을 책임지는 역할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이석규 대한숙박업 통영시지부장은 "시민과 관광객이 건강한 것이 공중위생업소가 함께 발전하는 길이기에 이번 코로나-19 사태에 다함께 끝까지 노력해 나갈 것"이라며 의지를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