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봉근 근해통발수협장, 새해 근해통발어선 어업인 격려 교신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1/02 [20:32]

김봉근 근해통발수협장, 새해 근해통발어선 어업인 격려 교신

편집부 | 입력 : 2020/01/02 [20:32]

근해통발수협(수협장 김봉근)은 1월2일,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아 수협중앙회 통영어선안전조업국을 방문해, 조업 중인 어선들에게 안전과 만선을 기원하는 격려 메시지를 전달했다.

 


김봉근 조합장은 조업중이던 통영선적 2018봉림(근해통발, 79톤)호 선장 등과 무선 교신을 통해 열심히 조업하시는 어업인의 노고를 격려하고, "고기 많이 잡으시는 것도 좋지만 무엇보다 출항시 어선위치발신장치(VHF-DSC 통신기)를 상시 켜고 특히 법적어구 사용량을 준수하며 안전하게 조업에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최근 제주 해상에서 대형 해양사고 발생에 따른 겨울철 화재사고, 기상악화에 따른 전복, 침몰 등 어선사고 예방을 위해 어업인 안전의식 고취 및 자정 노력을 통해 어업인 스스로가 생명과 재산보호에 앞장설 것을 촉구했다.

 

또한, 수산업 최 일선에서 어업인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어선안전조업국 직원을 격려하고, 어업인들이 안전하게 조업할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