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의료취약지역 치매예방교실 운영

산양읍 학림 등 18개소 보건진료소 권역에서 실시

편집부 | 기사입력 2019/11/07 [12:16]

통영시, 의료취약지역 치매예방교실 운영

산양읍 학림 등 18개소 보건진료소 권역에서 실시

편집부 | 입력 : 2019/11/07 [12:16]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산양읍 학림, 욕지면 노대 등 18개 보건진료소 권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4월부터 10월까지 치매예방교실을 운영했다.

 


치매예방교실은 만 60세 이상 마을주민을 대상으로 마을회관, 경로당, 진료소 등에서 지역실정에 맞게 진행했으며, 상반기는 4월부터 6월까지, 하반기는 8월부터 10월까지 총 12회기로 운영했다.

 


프로그램은 치매예방체조, 두근두근 뇌운동, 치매예방수칙, 공예활동, 교구, 퍼즐 등 어르신들의 인지저하를 예방하기 위한 내용으로 이뤄졌다.

 

 

이번 치매예방교실에 참여하신 어르신들은 "의료서비스 접근이 어려운 섬 지역에서도 치매예방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을사람들과 함께 할 수 있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통영시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도서지역을 포함한 의료취약지역 주민들의 의료서비스 불평등을 해소하고 고령화로 인해 증가하고 있는 치매 조기발견 및 관리를 위해 치매예방사업 대상과 지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