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 - 피아노 부문 최종 수상자 발표

우승자 1위 임윤찬(대한민국) 결정.

편집부 | 기사입력 2019/11/02 [20:59]

2019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 - 피아노 부문 최종 수상자 발표

우승자 1위 임윤찬(대한민국) 결정.

편집부 | 입력 : 2019/11/02 [20:59]

▲ 우승자 임윤찬  © 편집부


피아노 부문에서 경연한 '2019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의 우승자가 11월2일 오후 6시30분, 최종 발표됐다. 김대진이 지휘한 통영페스티벌오케스트라와의 결선 무대 이후 심사위원들은 우승자 1위에 임윤찬(대한민국)을 결정했다.

 

2위에는 박경선(대한민국), 3위 김강태(대한민국)를 수상자로 결정했고, 이어 관객이 뽑은 유네스코 음악 창의도시 특별상과 유망한 한국인 연주자에게 수여되는 박성용 영재 특별상은 임윤찬에게 돌아갔다.

 

한편, 윤이상의 Interudium A를 가장 탁월하게 해석한 참가자에게 수여하는 윤이상 특별상은 예수아(대한민국)에게 돌아갔다. 이로써 19개국 154명이 지원해 예심을 통과한 27명이 지난 10월27일부터 열띤 경쟁을 펼친 2019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수상자들은 11월3일 오후 3시,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입상자콘서트 무대에 올라 콩쿠르 본선, 결선 연주곡을 선보인다.

 

2019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의 미셸 베로프 심사위원장은 "입상자뿐 아니라 모든 참가자가 놀라운 성취를 이루었음에 박수를 보낸다"고 전했다.

 

매년 첼로, 피아노, 바이올린 순으로 열리는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는 국제음악콩쿠르세계연맹(WFIMC)에 국내 최초로 가입된 이후, 지난 2014년 콩쿠르연맹 총회를 통영에서 개최하는 등 세계적 위상의 콩쿠르로 성장해 왔다.

 

내년 2020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는 바이올린 부문으로 열려 국내•외 바이올리니스트들의 열띤 경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문의 055-650-0400 / www.timf.org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