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음식 솜씨로 '어르신들 입맛' 사로 잡아

무전동 새마을부녀회, 장대경로당 중식 봉사활동

편집부 | 기사입력 2019/09/03 [21:14]

멋진 음식 솜씨로 '어르신들 입맛' 사로 잡아

무전동 새마을부녀회, 장대경로당 중식 봉사활동

편집부 | 입력 : 2019/09/03 [21:14]

통영시 무전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이득순)는 9월3일 추석 명절을 맞아 회원 10명이 참여한 가운데 장대경로당에서 어르신 30여명에게 손수 마련한 음식으로 무료중식 봉사를 실시했다.

 


중식 무료봉사 사업은 무전동 자생단체별로 경로당을 순회하는 행사로써 이날 부녀회원들은 아침 일찍부터 손수 마련한 음식을 제공하는 한편, 마을 어르신들과 뜻깊은 대화의 장을 마련했다.

 


이득순 부녀회장은 "소소한 식사를 맛있게 드셔주신 어르신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 지역 세대간 화합과 소통을 위한 꾸준한 자리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조철규 무전동장은 무전동 자생단체가 경로당을 순회하면서 어르신들을 위해 궂은일도 마다하지 않고 이른 아침부터 정성스러운 음식을 준비해 준 회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어르신들을 공경하는 효친사상을 확산시키고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