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단테 윤이상 음악여행길♬' 제2회 소규모 음악회 및 노래하는 음악마켓

편집부 | 기사입력 2019/07/23 [19:45]

'♬안단테 윤이상 음악여행길♬' 제2회 소규모 음악회 및 노래하는 음악마켓

편집부 | 입력 : 2019/07/23 [19:45]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지역주민과 함께 음악으로 소통하는 '♬안단테 윤이상 음악여행길♬ 제2회 소규모 음악회 및 노래하는 음악마켓'을 도천지역 주민들은 물론 윤이상기념공원을 찾은 방문객, 소규모 음악회에 참여한 지역 아동들과 학부모, 시의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7월21일(일)에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7월 셋째주 토요일에서 하루 연기된 지난 7월21일(일), 도천동 윤이상기념관 야외분수대에서 소규모 음악회 및 노래하는 음악마켓이 열린 것.

 


이번 소규모 음악회는 도천지구에 속해 있는 두룡초등학교 예술동아리를 포함한 통영시에서 활동하고 있는 동아리 3팀과 HERE_O 축하공연으로 구성해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통해 즐길거리 뿐만 아니라 노래하는 음악마켓도 운영해 참여하는 시민들의 볼거리도 함께 제공했다. 
 


지역주민과 함께 음악으로 소통하는 '♬안단테 윤이상 음악여행길♬ 소규모 음악축제 및 노래하는 음악마켓'은 도천지역 주민이 소규모 음악회 및 노래하는 음악마켓의 방문객뿐만 아니라 주체로서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행사로서 지역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한 방문객은 "물건만 판매하는 다른 프리마켓과 달리 소규모 음악회와 같이 진행돼 다양한 볼거리가 많은 문화콘텐츠를 통영에서 처음 본 것 같다. 다음번 행사도 많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향후 소규모 음악회 2회(9월, 10월)와 윤이상 선생 기일(11월3일)을 기념하는 대규모 음악축제를 11월에 개최한다"며 "다양한 콘셉트의 음악회와 주민이 참여 가능한 마켓을 운영해 도천지구 주민뿐만 아니라 통영시민들의 지속적으로 참여 가능한 공동체 화합의 장을 만들어 갈 계획"이라며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